로그인 회원가입

 
 [척추관협착증] 조금만 걸어도 주저앉고 싶어요! ‘봉침-한약’요법으로 호전

남의 다리처럼 감각이 둔하고 힘이 빠지는 척추관협착증, ‘봉침-한약’요법으로 호전

 

주부 오현주(여, 54세)씨는 1년 전쯤, 밤에 자다가 종아리에 심한 통증을 느껴 눈을 떴습니다. 5~6년 전에 허리디스크로 치료를 받았는데, 문득 재발한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러나 예전에는 허리를 구부리는 것이 힘들었는데, 반대로 허리를 펼 때 통증이 느껴졌습니다. 엉덩이부터 발끝까지 시리고 저려 오래 걸을 수가 없었습니다. 과거 통증과는 다소 차이가 있지만, 허리에 문제가 생긴 것을 직감했습니다.

 

통증이 예사롭지 않아 서둘러 병원을 찾았고, 검진 후에 ‘척추관협착증’ 진단을 받았습니다. 갑자기 생긴 질환이 아니라 오랜 시간 동안 조금씩 뼈, 인대, 근육 등이 퇴화되면서 신경이 지나가는 길이 좁아져 척추신경을 누르고 있다고 했습니다. 수술 없이 신경성형술로 좋아질 수 있다고 하여 안심이 되었습니다. 점점 의학기술이 좋아져 다행이라는 생각도 잠시, 시술 후 3주 만에 다시 통증이 느껴졌습니다. 재차 신경성형술을 받았지만, 소용없었습니다. 이번에는 10일 정도 지나자, 통증이 더 심해졌습니다.

 

조금만 걸어도 주저앉고 싶어서 외출하기가 두려웠습니다. 걷다가 앉으면 통증이 줄지만 다시 걸을 때 통증이 나타났습니다. 남의 다리처럼 느낄 정도로 감각이 둔하고, 점점 힘이 빠졌습니다. 치료를 고심하던 중, 지인의 소개로 《장형석한의원 척추관절센터》를 알게 되었습니다. 봉침치료가 생소하게 느껴졌지만, 작은 희망이라도 붙잡고 싶은 심정이었습니다. 환자들이 직접 작성한 치료후기를 읽어보고, 긍정적인 마음으로 치료를 시작했습니다.

 

오현주씨는 주2~3회 내원하여 염증을 억제하는 봉침치료를 받았고, 신경재생을 위해 척추한약을 복용했습니다. 한 달 정도 치료 후에는 다리 감각이 조금씩 돌아오고, 허리를 바로 펼 수 있었습니다. 3개월 집중치료를 받으면서 편하게 걸을 수 있었고, 밤에도 숙면을 취할 수 있었습니다. 4~5개월 치료 후에는 많이 호전되어 다리와 발저림이 사라지고 정상으로 회복할 수 있었습니다.

 

 

“한순간에 싹~ 통증이 사라질 것이라는 헛된 기대를 했어요. 욕심이었죠.

  오랜 시간동안 조금씩 나빠진 것을 간단하게 고친다면... 기적이겠죠?

  통증만 없어지는 것이 다가 아니고, 근본적으로 치료가 되어야 합니다.

  봉침과 한약치료를 병행하면서 서서히 효과가 나타났어요.

  남의 다리처럼 느껴지고 내 의지대로 걸을 수 없었는데, 지금은 많이 호전되었습니다.”

 

 

허리통증, 엉덩이통증, 다리저림, 발저림으로 고생하셨던 오현주씨는 ‘봉침-한약’요법으로 척추관협착증을 극복하고 행복한 웃음을 되찾으셨습니다.

 

 

 

감사합니다.

척추디스크·관절염전문 《장형석한의원 척추관절센터》

 

 

[족저근막염] 굽이 낮은 신발을 착용한 후에 생긴 발바닥통증, ‘봉침-재생고’치료로 극복
[방아쇠수지] 아침에 손가락이 잘 펴지지 않아요! ‘봉침-재생고’치료로 완쾌